요즘 새롭게 즐겨 찾는 사이트가 생겼다. 야후가 운영하지만 독자적 photo community 인 Flickr ...
예전에 만들어 두었던 야후 메일로 접속을 하고 Flickr의 닉네임을 정하니 나의 공간이 만들어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들어갔다~! 두둥~ 여러나라 언어로 인사를 하는 소갯말이 페이징을 바꿀때마다 나온다.
' Now you know how to say HI in 어느나라말 ' 이런식이다..
영어를 기반으로 만들긴 했지만 각국의 사용자를 포섭하려는 아주 기본적인 센스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사진을 올리기 위해 uproad photos를 지긋히~ 누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web2.0을 선도하는 사진 커뮤니티 답게 정말로 필요한 기능만 잘 모아서 구현한듯 하다.
기본적으로 사진을 올리는 system은 한꺼번에 uproad 가 가능하고 필요한 tag를 모아 달아 올릴수 있으며.
올린 다음에 한번에 사진을 보여주여 옆에 사진의 제목과 설명 그리고 추가적으로 tag를 달수 있도록 해준다.

한가지 흠아닌 흠이라면 ' 유료화 모델 '의 일환으로 'You have a limit of 100 MB per month ' 즉 한달에 100메가의 용량밖에 이용을 못한다는 것이다.
물론 이것은 1년에 처음의 이미지에 나오는 것 처럼 24.95$을 결제 하는것으로 해결할 수 있다.
클릭을 하면 ' Unlimit ' 라는 문구가 줄을 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제한 용량, 무제한 업로드, 무제한 사이즈크기, 무제한 sets(카테고리), 높은 해상도의 원본 이미지 보존, 브라우징 공유시 광고 없음.... 지금 사라~! 한달에 2불 밖에 안된다... 등의 유료화 광고.. )

내가 보통 찍는 K100D의 사진을 너비 600px 기준으로 80%의 퀄리티로 리사이징 했을때 생기는 크기는 100~150kb.. 뭐 아직은 여유가 있으려니 생각하지만 사람 욕심이라는게 그렇지 않다. 물론 좀더 사용해보고 결정해야될 문제~!

전세계의 재야 고수들이 다 모여 있는 듯한 이곳은 Searching 에서 다양한 tag 검색으로 원하는 사진을손쉽게 볼수도 손에 넣을 수도 있다. 물론 공개를 해둔 사람에 한해서고 저작권이라는 굴레는 자율적으로 지켜질 수 있도록 배려한 측면도 있다.

같은 주제로 사진을 올리는 커뮤니티 시스템인 ' Groups ' 또한 사진으로 즐길수 있는 Flickr 커뮤니티의 또다른 매력이 아닐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 Groups 에서 ' Korean ' 으로 검색했을때 나오는 그룹들~ )

앞으로 더 사용해 봐야 Flickr의 진정한 묘미를 알겠지만, 확실한것은 전세계 곳곳에서 같은 주제로 사진 찍는 사람들이 모여서 하나의 공간을 만들 수 있는 것에 커다란 매력이 있는 것 같다.
나와 같은 주제로 혹은 같은 생각을 가진 사람들과 조금은 서툴지만 영어라는 언어로 대화 할 수 있으니깐 말이다. 가끔 이러한 사이트들을 보면 영어가 부럽기도 한다.

인터넷 세상을 휘어잡는 좋은 기술들을 우리나라가 가지고 있음에도 그것을 널리 알릴 길이 ' 언어 ' 라는 장벽에 막혀있다는 것이 안타까울때가 많다. 우리나라 한글도 많이 보급이 되어서 한국이 만들면 국제화가 된다는 이야기를 빨리 들을 수 있기를 바라며~ @.@ 자세한 기능은 다음에 또 소개 할께용~!

뭐.. 사담... ㅡ.ㅡㅋ

PS 플리커 이용자분들 사진 함께 공유해여~! ^^
http://www.flickr.com/photos/herobum/

< 휴먼 >

여행은 만남입니다.


Posted by Fly Hu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