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015년 12월 23일 제주항공의 #7C101 편( #HL8409 ) 여압장치 이상으로 고도를 18,000feet ( 약 5,400m ) 에서 8,000feet ( 약 2,400m ) 낮추어 인간이 자력으로 숨실 수 있는 3,000m 이하로 그 상황에서 할 수 있는 최선의 선택을 했다고 알려져 있다. 고도를 낮춘 뒤 떨어진 산소호흡기를 통해 호흡을 하는 것 인데, 이 과정에서 많은 혼란이 있었다고 알려져 있다.


본 건을 조사하기 위해 기체 #HL8409 는 안전검사 및 시범운항을 하고 있으며, 24일 국토부 항공철도사고조사위원회 1차 조사에서는 여압장치에 문제가 없다고 나와 조종사 과실로 무게가 옮겨지는 상태이다. 해당 항공기는 최소 26일까지 시범운항을 진행한다.


제주항공은 4년 전에(2011년 7월) 여압장치 관련 급강하 건으로 과징금 1,000만원 1달의 해당 조종사 업무정지 처분을 받은 적이 있다.



시범운항하는 #HL8409

집이 항공기 운항 루트이기에 보통 900~1000m 고도를 나는 항공기를 볼 수 있다.



시범 운항은 제주에서 올라오는 편으로 김포를 향하고 있었다. 

#JJA702M



어제 외출을 할 때 시범운항을 하는 HL8409 편을 보았는데, 최소 이러한 시범운항과 점검을 26일까지 진행한다고 한다. 이에 따라 24일과 25일 김포-제주를 오가는 제주항공편은 지연운항과 승객분산을 통해 연말 연시 승객을 수송하였다고 하니, 현장직원들이 얼마나 바빴을까 상상이 가고도 남는다.



금일 6:30am 출발 예정이었던 7C101 은 6:52am 에 출발하여 7:41am 에 도착하였다.

( 출처 : 구글 검색어 ' 7c101 flight ' )



해당기의 장치가 문제가 없는 것으로 밝혀진 만큼, 조사 결과가 조속히 나와 현장에 투입되어 연말연시 즐거운 여행을 기다리는 사람들이 정시에 여행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


여압장치와 관련된 소개는 일전의 포스팅인 ' 기내의 압력과 공기를 책임지는 여압장치는 무엇일까? '  ( 바로가기 LINK ) 참고 해 주시길..


The Aviation New of Human

#flyhuman #flynews #항공뉴스 #제주항공 #여압장치 #HL8409

Posted by Fly Hu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