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시아나

[휴먼의 항공이야기] 당신의 푸른 하늘은 안녕하십니까? 인천공항에서 이륙하는 대한항공의 A380 #PENTAX #K100D #20191228 #ICN :: 누구에게나 있는 첫 비행의 기억 ::본가에서 독립하기 위해 내 방의 짐을 하나씩 정리했던 날이었던 것으로 기억한다. 책자를 정리하던 나의 눈에 들어온 한 수첩이 있었는데, 표지에 쓰인 글씨는 나의 것이었다.'어 이것은 뭐지?' 라고 손에 들었던 수첩은 국민학교(현 초등학교) 5학년 시절 적었던 일기장.일기장의 하루는 ‘비행기를 처음 타는 어린아이’의 시선이 고스란히 담겨있었다.그리고 그날이 생생하게 기억이 났다.그 비행기는 푸른 빛의 대한항공이었고, 이쁜 승무원분이 나에게 장난감을 선물로 주었으며, 창밖에 놀라운 광경에 눈을 떼지 못했다는 것을... 어느 날 하늘 위 #SONY #RX100M3 비행기를 꽤.. 더보기
[휴먼의 유럽여행] 여정은? 항공권은? - 편도신공 & 스타얼라이언스 예매 - 작년에 이어 유럽을 가겠다고 마음을 먹으니, 누구나 그렇듯이 왕복하는 항공권을 어떻게 하느냐가 고민이 되었다.이번 여정의 시작은독일에서 ‘옥토버페스트를 짧게 제대로 즐기자.’ 독일 린다우에서 ‘3개국 마라톤 대회라는 것을 하니 참가해 보자.’ 그리고 쉴 수 있는 곳에서 ‘천천히 사진 찍으면서 다녀볼까?’정도를 정해 두었기에, 뮌헨과 린다우 일정 후에는 ‘이탈리아를 갈까?’ ‘스위스를 갈까?를 두고 한 달 정도를 고민했던 것 같다.돌아오는 지역에 대한 고민이 길어졌고, 그래서 미리 유상 항공권을 끊는 것은 의미가 없다고 판단하여 그 김에 그간 쌓아온 아시아나와 대한항공의 마일리지를 적극적으로 이용하기로 결정! 모아둔 마일리지 중 대한항공의 ‘다구간 여정 예매’(소위 편도신공 이라고 불리우는)을 통해 가는 .. 더보기
[휴먼의 항공이야기] 마법사의 A380 첫 비행~ (1) feat. 아시아나 항공 13 JUN 2014 #ICN to #NRT on #OZ102 & #HL7625 대한항공이 그랬던 것처럼 아시아나 항공의 #A380 의 첫 비행도 인천-나리타 노선이었다. :: 마법사의 A380 첫 비행 이야기 :: 대한항공의 A380 첫 취항을 경험하고 정확하게 3년 뒤, 아시아나는 2014년 5월 30일 홈페이지 ' IR 뉴스레터 ' 란을 통해 A380 도입을 공식화하였다. 내용은 다음과 같다.' A380 1 호기는 6 월 13 일부터 단거리 노선인 나리타(매일), 홍콩(주 6 회) 운항을 시작한다. 또한 7 월말 2 호기 도입 후 8 월 중순부터 중장거리 노선 경쟁력 강화를 위해 LA 노선에 투입할 계획이다. 아시아나 A380 은 퍼스트클래스 12 석, 비즈니스클래스 66 석, 트래블클 래스 417.. 더보기
[휴먼의 항공이야기] 파란색 그리고 부산.. feat. 에어부산 ' 부산 갈매기 ' 가 떠오르는 #에어부산 ( #IATA : #BX ) 의 로고 :: 파란색 그리고 부산 :: 에어부산을 처음 탄 것은 서울에서 부산에 출장을 내려갈 때였다. 벌써 오랜 시간 전인데 문득 떠오르는 이유는 당시 ( 2010년으로 기억 )에 LCC 업계 최초로 ' 기업 우대 서비스 ' 로 서울-부산을 오가는 비즈니스 기업을 대상으로 할인 요금을 적용해 주었기 때문이다. ' 이 글을 쓰면서 생각났다. 지금도 아마 당시 다닌 회사의 직원으로 기업우대 고객으로 가입되어 있는 것을... ' 에어부산은 아시아나항공의 자회사로 2007년 8월 ' 부산 국제항공 주식회사 ' 로 2008년 10월 부산-김포 노선을 시작으로 첫 상용 운항을 시작하였다. 기체는 #A320 를 주력으로 #B737 을 함께 운영.. 더보기